안성시, 새 학기 어린이 보호구역 불법 주‧정차 집중단속 실시

가 -가 +

김종열 기자
기사입력 2021-03-02 [17:39]

안성시는 새 학기를 맞아 32일부터 12일까지 어린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 정차 집중단속을 실시한다.

 

이번에 집중단속은 안성경찰서(서장 이명균)와 합동으로 등 하교 시간에 이루어지며, 모범운전자 및 녹색 어머니회와 함께 어린이 보호구역 내 현수막 설치 등의 불법 주 정차 교통안전 캠페인도 실시할 계획이다.

 

또한, 코로나 19에 따른 학년별 실제 등교시간대에는 학교 앞 불법 주 정차 상습지역을 순회하며 단속하고, 특히 어린이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하교시간대에는 사고다발지역 등 취약지역을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.

 

시 관계자는 도로교통법 시행령 개정으로 오는 511일부터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 정차 과태료가 일반도로 대비 현행 2(승용차 8만원, 승합차 9만원)에서 3(승용차 12만원, 승합차 13만원)로 인상되는 만큼 운전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.

 

김경재 교통정책과장은 앞으로도 경찰서와의 긴밀한 협조로 어린이 보호구역 내 불법 주 정차 차량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것이라며 통학로 안전을 위협하는 불법 주 정차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예외 없는 강력 단속을 시행하여 어린이뿐만 아니라 교통약자가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하고 즐거운 등 하교 길을 만들겠다고 말했다.

 

 

김종열 기자의 다른기사보기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

최신기사

URL 복사
x

PC버전 맨위로 갱신

Copyright ⓒ 안성프리즘. All rights reserved.